콘텐츠바로가기

검찰, KAI 개발본부 등 5∼6곳 추가 압수수색

입력 2017-07-26 11:14:16 | 수정 2017-07-26 11:14:16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찰이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의 수백억원대 원가 부풀리기 및 경영진의 비자금 조성 의혹 등을 수사하기 위해 KAI 경남 사천 본사와 서울사무소를 다시 압수수색 했다.

26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방위사업수사는 이날 KAI 개발본부 외 5~6곳에 대해 추가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앞서 검찰은 지난 14일 KAI 본사와 서물사무소를 1차례 압수수색한 바 있다.

검찰 관계자는 "이번 압수수색은 1차 압수수색 및 관련자 조사 결과 나타난 부품가격 부풀리기 혐의의 추가 증거를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