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자체 반사판 효과…한지민·박신혜, 자연미인의 아우라

입력 2017-07-26 11:40:13 | 수정 2017-07-26 11:41:06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배우 한지민과 박신혜가 25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용산에서 열린 영화 '택시운전사'(감독 장훈, 제작 더 램프㈜)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송강호, 토마스 크레취만, 유해진, 류준열 주연의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를 태우고 광주로 가면서 벌어진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오는 8월 2일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소액 장기연체자의 채무 탕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