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하라, 담배 사진 올리고 "맛있다" 소감…절친 설리 이어 SNS 구설수

입력 2017-07-26 13:46:03 | 수정 2017-07-26 13:46: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설리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설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구하라가 담배 사진을 SNS에 올리며 "맛있다"고 소감을 밝혔다가 논란이 되자 삭제하며 "신기해서 올린 것"이라고 해명했다.

구하라는 26일 새벽 자신의 SNS에 하얀색 종이로 말아놓은 타바코담배를 손 위에 올리고 찍은 사진을 올리며 “요거 신만난댜 맛이가있다(신맛이 맛좋다)”라는 멘트를 덧붙였다.

배경 속 술병들로 보아 음주 중 올린 것으로 추정되는 이 사진은 바로 삭제됐지만 흡연을 공개적으로 인정한 아이돌멤버는 처음이라 이슈가 됐다.

기사 이미지 보기


구하라는 해당 사진을 삭제 후 대신 신맛나는 자두와 포도 등의 과일 사진을 올렸다가 다시 논란이 확산되자 "롤링타바코입니다. 신기해서 사진을 찍었던 거에요. 구름 한점 없는 날씨 더위 조심하세요"라고 짧게 해명했다.

구하라는 최근 구설에 자주 오르내리는 설리의 SNS 계정을 통해 함께 음주하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끌기도 했다. 절친 설리는 장어, 고양이 등의 사진으로 최근 네티즌들에게 혐오감을 주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