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중소벤처부 차관 최수규·특허청장 성윤모…차관급 인사 5명 임명

입력 2017-07-26 17:00:42 | 수정 2017-07-26 17:00:4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에 최수규(58) 중소기업중앙회 상근부회장, 특허청장에 성윤모(54) 국무조정실 경제조정실장 등 차관급 5명의 인사를 단행했다.

해양경찰청장에 박경민(54) 인천지방경찰청장, 국가보훈처 차장에는 심덕섭(54) 행정자치부 지방행정실장,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장에 정은경(52) 질병관리본부 긴급상황센터장을 각각 발탁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정부조직 개편으로 새 정부에서 새로 생겨난 부처이며, 해양경찰청은 약 3년 만에 해양수산부 산하 독립 외청으로 이날 출범했다.

최수규(행정고시 30회) 중소벤처기업부 초대 차관은 전북 전주 출신으로,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1987년 중소기업청의 전신인 공업진흥청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중소기업청 창업벤처국장, 경기지방중소기업청장, 중소기업정책국장, 대통령실 중소기업비서관 등을 거쳐 2014년 9월부터 중소기업청 차장으로 재직했으며, 올해 2월부터는 중소기업중앙회 상근부회장으로 일해 왔다.

대전 출신의 성윤모(행시 32회) 특허청장은 1963년 대전 출생으로 대성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 행정대학원 정책학 석사와 미국 미주리대 경제학 박사를 취득했다.

행시 32회로 공직에 입문해 중소기업청 경영판로국장, 산업통상자원부 정책기획관, 대변인을 거쳐 국무조정실 경제조정실장(1급)을 맡았다.

박경민(경찰대 1기) 해양경찰청장은 전남 무안 출신으로, 경찰청 대변인과 중앙경찰학교장, 전남지방청장을 역임했다.

심덕섭(행시 30회) 국가보훈처 차장은 전북 고창 출신으로, 안전행정부 전자정부국장과 전북 행정부지사, 행정자치부 창조정부조직실장을 지냈다.

광주 출신의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보건복지부 응급의료과장과 질병관리본부 만성질환관리과장·질병예방센터장을 역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