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명박 전 대통령 측 "아들 이시형 마약 연루 의혹 악의적 보도…법적대응 방침"

입력 2017-07-27 15:07:43 | 수정 2017-07-27 15:11: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명박 전 대통령 _ 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이명박 전 대통령 _ 한경 DB



이명박 전 대통령 측이 27일 아들 이시형 씨가 마약사건에 연루됐다는 의혹보도에 대해 법적대응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 전 대통령 측은 이날 "이 씨는 26일 방송된 KBS '추적60분' 측의 사전 취재 요청에 대해 사안에 전혀 무관함을 서면으로 답했다"며 "그럼에도 KBS가 마치 마약 사건과 연루되었다는 오해를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한 악의적 보도를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언론중재위원회 제소는 물론, 민·형사상 강력한 법적대응을 할 것"이라며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필요하다면 DNA 검사도 받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26일 KBS '추적 60분'은 2015년 '김무성 사위 마약투약 사건'에 이 씨가 연루됐으나 수사선상에서 제외됐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김소현 기자 ksh@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