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다빈, 평창올림픽 1차 선발전 쇼트 1위 차지

입력 2017-07-29 16:05:26 | 수정 2017-07-29 16:05: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다빈(수리고)이 올림픽 선발전 쇼트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했다.

최다빈은 29일 서울 목동 아이스링크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표선수 1차 선발전 여자 싱글서 총점 63.04점을 받아 1위에 올랐다.

최다빈은 기술 점수와 예술 점수에서 각각 34.80점, 28.24점을 받았다.

이날 최다빈은 트러플 러츠 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순조롭게 연기를 펼쳤다.

뒤이어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과 플라이 카멜 스핀으로 연기력을 뽐냈다. 이후 더블 악셀까지 완벽하게 수행하며 많은 박수를 받았다.

최다빈은 어머니가 돌아가시는 시련을 겪었음에도 슬픔과 고통을 이겨내며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그는 오는 30일 열리는 프리스케이팅 무대에서 올림픽 1차 선발전 최종 우승을 노린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