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국 여자배구, 독일에 대역전승 쾌거…1승 더하면?

입력 2017-07-30 10:48:08 | 수정 2017-07-30 10:48:08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 여자배구, 독일에 대역전승 쾌거…1승 더하면?(사진=YTN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 여자배구, 독일에 대역전승 쾌거…1승 더하면?(사진=YTN 캡쳐)


한국 여자배구가 2017 국제배구연맹(FIVB)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2그룹 준결승전에서 독일에 대역전승을 거뒀다.

여자배구 대표팀(세계랭킹 10위)은 30일 오전(한국시간)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끝난 2그룹 준결승에서 독일(13위)에 두 세트를 내주고 나머지 3세트를 모두 승리, 세트 스코어 3대 2(19-25 13-25 25-21 25-18 15-12)로 이겼다.

대표팀은 2그룹 우승에 1승만을 남긴 상태다. 체코-폴란드의 승자와 31일 오전 1시 10분 대망의 2그룹 결승전을 치른다.


조별리그에서 8승 1패를 거둔 대표팀(승점 25)은 같은 승률을 올린 독일(승점 23)보다 앞서 1위로 조별리그 1∼4위 팀이 겨루는 결선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이번 결선 토너먼트는 개최국 체코(조별리그 4위)가 준결승에서 폴란드(3위)와 맞붙고, 조별리그 1·2위인 한국과 독일이 준결승에서 만나게 됐다.

대표팀은 독일의 서브를 제대로 받아내지 못해 1∼2세트를 허무하게 내줬다.

그러나 3세트에서 대반전이 일어났다.

홍성진 감독은 염혜선 대신 세터 이소라(한국도로공사)를 교체 투입해 분위기를 전환시켰다. 이소라는 전위 공격수 전원을 활용하는 노련한 볼 배급으로 흐름을 뒤집었다.

'해결사' 김연경이 양 팀 합쳐 최다인 27점을 냈고, 김희진(13점)이 뒤를 받쳤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