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2분기 반도체 수출물량 사상최대…삼성전자·SK하이닉스 최대 실적

입력 2017-07-30 13:26:26 | 수정 2017-07-30 13:26:26
글자축소 글자확대
2분기 반도체 수출물량 사상최대…삼성전자·SK하이닉스 최대 실적(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2분기 반도체 수출물량 사상최대…삼성전자·SK하이닉스 최대 실적(사진=게티이미지뱅크)

올해 2분기(4∼6월) 한국 반도체 수출물량이 크게 늘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30일 한국은행 무역지수 통계에 따르면 지난 2분기 반도체 수출물량지수는 393.97(2010=100)로 집계됐다.

1년 전인 작년 2분기(327.86)와 비교하면 20.2% 증가한 수치다.

또한 올해 1분기(383.49)보다 2.7% 늘면서 분기 기준으로는 2개 분기 연속 최대치를 경신했다.

수출물량지수는 상품의 수출물량 변동 추이를 보여주는 통계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국내 업체들이 그만큼 반도체 수출을 많이 한 것이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반도체 업황 호조에 힘입어 지난 2분기 사상 최대 영업이익을 경신했다.

반도체 수출은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단연 돋보이는 성장세를 보였다. 2분기 수출물량은 기준연도인 2010년과 비교하면 7년 사이에 4배 수준으로 뛰었다.

2분기 전체 수출물량지수 141.38과 격차가 크다.

세계 경제의 성장세 둔화 등으로 한국 수출물량은 7년 동안 41% 늘어나는데 그쳤다. 그러나 반도체는 정보기술(IT) 산업의 발전과 함께 수출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최근 반도체 가격 상승도 관련 업체 실적 호조 요인으로 작용했다.

지난 6월 반도체 수출물가지수는 48.79(2010=100·원화 기준)로 작년 12월보다 14.2% 상승했다.

반도체 물량과 가격이 동시에 호재로 작용하면서 관련업체들의 수익성이 크게 좋아졌다.

올해 2분기 삼성전자의 반도체 부문 영업이익은 8조3000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2조6400억원)의 3배를 넘었다.

반도체는 당분간 한국경제의 수출을 이끌 것으로 보인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