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군함도 관객수, 첫 주만에 406만 돌파…박스오피스 1위

입력 2017-07-31 09:23:31 | 수정 2017-07-31 09:23:3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일본 침략기 강제노역을 다룬 영화 '군함도'가 개봉 첫 주 406만5535명의 관객수를 기록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3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군함도'는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3일 동안 251만 3306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수는 406만 5535명이다.

'군함도'는 개봉 5일 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최고 흥행작 '명량’'(1761만명)이 기록한 5일째 400만 관객 돌파 기록과 같은 속도다. 지난 26일 개봉 첫날 97만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오프닝 최고 신기록을 경신했다. 개봉 2일째 100만, 3일째 200만, 4일째 300만, 5일째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누적관객수 400만 이상을 돌파하면서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근로시간 1주일 68→52시간 단축,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