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브이아이피' 박훈정 감독 "장동건·김명민·박휘순·이종석, 스케줄 없어 출연 요청"

입력 2017-07-31 11:14:46 | 수정 2017-07-31 11:35:14
글자축소 글자확대
'브이아이피' 박훈정 감독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브이아이피' 박훈정 감독 /사진=변성현 기자


영화 '신세계' 박훈정 감독이 충무로 어벤저스들을 등에 업고 스크린에 복귀했다.

31일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영화 '브이아이피'(박훈정 감독)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박훈정 감독은 "일단 청소년 관람 불가 영화다. 어른들 보는 영화"라며 "보여드릴 부분, 편집 많이 안하고 다 보여드릴 예정"이라고 영화에 대해 설명했다.

이 영화는 조직폭력배가 등장하지 않는다. 이에 대해 "국가기관들의 이해관계 때문에 충돌하는 이야기다. 돈 되는 사업에 관련된 주제가 아니다. 깡패들은 돈 안꼬이는 곳은 안나온다"라고 밝혔다.

'브이아이피'에는 장동건부터 김명민, 박휘순, 이종석이 출연한다. 박 감독은 "시나리오를 쓸 때 특정 배우를 염두하고 쓰지 않는다. 다 쓰고 캐스팅 할 때 캐릭터가 어울리겠다 싶은 배우가 떠오른다. 어울릴 것 같은 배우들의 스케줄부터 파악하고, 시간이 되는 분이 출연하게 됐다"라고 반전 대답을 했다.

이어 "바쁘신 분들이라 책을 먼저 보내고, 웬만하면 하자라고 설득했다"라고 덧붙였다.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에서 이를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려는 자,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 영화다. 오는 8월24일 개봉.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