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송영무 "사드 전면 배치, 文대통령에 건의했다"

입력 2017-07-31 15:30:27 | 수정 2017-07-31 15:30:2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OBS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OBS캡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전면 배치와 관련해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이미 문재인 대통령에게 건의를 드렸고, 그 조치를 하기 위해 임시배치를 하는 것으로 NSC(국가안전보장회의)에서 결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송 장관은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대통령에게 사드 전면배치를 건의할 의향이 있느냐'는 자유한국당 김학용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송 장관은 이어 "이지스 사업을 했던 사람으로 말하는데 사드 레이더 전자파에 대해서는 큰 영향이 없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경북 성주에 배치한다면 한반도 지역에서 날아오는 탄도탄을 잡아낼 수 있는 성능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