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인두암 투병' 김우빈, 1차 항암치료 완료…"10kg 빠져 60kg대"

입력 2017-07-31 08:49:29 | 수정 2017-07-31 16:33: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우빈 1차 항암치료 완료기사 이미지 보기

김우빈 1차 항암치료 완료


비인두암으로 투병 중인 배우 김우빈이 1차 항암 치료를 마쳤다.

30일 MBC '섹션TV 연예통신'은 지난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활동을 중단한 배우 김우빈의 근황을 쫓았다.

현재 김우빈은 1차 항암치료를 무사히 마치고, 건강을 회복 중이다.


방송에 따르면 김우빈은 운동을 할 수 있을 정도로 건강이 좋아졌으나 몸무게가 10kg 정도 감량된 상태다.

방송에 출연한 강석봉 기자는 "항암치료에 머리카락이 빠지는 부작용이 있기도 해서 물었더니, (김우빈은) 없다고 들었다"라며 "몸무게만 줄어 현재 60kg 대를 유지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김우빈은 다음 잘 결과가 나오면 2차 항암치료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소액 장기연체자의 채무 탕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