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태년 "내일 부동산종합대책 발표…다주택자 강력조치 검토중"

입력 2017-08-01 10:10:52 | 수정 2017-08-01 10:41:2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김태년 의원 홈페이지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김태년 의원 홈페이지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은 1일 일부 지역의 부동산 가격이 급등한 상황과 관련, "지역별로 과열지역은 그 지역대로 대책을 마련하고 실수요자 공급 확대, 청약제도 불법행위차단 등 종합대책을 내일 당정협의를 거친 후에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 대책회의에서 "투기로 인한 부동산 시장의 이상 징후, 왜곡, 급등을 절대로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특히 다주택자에 대해서는 강력한 조치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민주당과 정부는 부동산 시장에 대해 예의주시해오고 있다"면서 "민주당은 어떤 경우에도 부동산 투기를 용납치 않고, 묵과하지 않을 것이다.현실적인 부동산 투기 방지대책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부동산은 일반 투자상품과 다르며 거주공간"이라면서 "집값이 폭등하게 되면 우리 서민들이 눈물을 흘리고 우리 젊은 청년들은 결혼을 미루고 출산을 포기하게 된다"고 말했다.

그는 원내대책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보유세나 양도소득세 등도 조정하느냐'는 질문에 "필요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답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