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풍 노루 경로, 제주도 영향 가능성 커…폭우 피해 대비 방법은?

입력 2017-08-02 16:58:36 | 수정 2017-08-02 17:00:26
글자축소 글자확대
태풍 노루 경로
태풍 노루 경로기사 이미지 보기

태풍 노루 경로


태풍 노루 경로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일 기상청과 국가태풍센터에 따르면 이번 태풍은 강풍 반경이 300km 이하로 규모는 소형이지만 최대풍속이 초속 44m를 넘어 강도는 매우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날까지만 해도 일본 규수 쪽으로 향했지만 밤 사이 이동 속도가 빨라지며 한반도 쪽으로 경로가 바뀌어 제주도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높아졌다. 7일 전후로 제주와 일본 사이 대한해협으로 빠져나갈 가능성을 높게 보고 있다.

지난달 내린 폭우가 전국에 남긴 피해가 복구되지 않은 가운데 태풍 노루에 대해서도 걱정이 커지고 있다.

기사 이미지 보기

당시 폭우 피해를 입은 주민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냉장고고 뭐고 짐이고 방이고 물이 꽉 찼다. 쌀이고 뭐고 해놓은 게 소금이고 다 물에 잠겨버렸다"고 암담해 했다.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집이나 건물 주변에 막힌 하수구나 배수구가 없는지 점검하고, 바람에 날아갈 위험이 있는 입간판이나 자전거 등은 고정하거나 치워놓는 것이 좋다.

외출시에는 전신주나 큰 나무 아래, 가로등, 고압류 부근 등은 가까이 가지 않는 것이 좋으며, 비바람이 심할 때에는 건물 안으로 대피해야 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