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축제 기간에 맞춰 떠나는 여름 휴가 '테마 별 8월 해외 축제'

입력 2017-08-02 17:47:27 | 수정 2017-08-02 17:47:27
글자축소 글자확대
본격 휴가철이 시작된 지금까지 여름 휴가지를 결정하지 못했다면, 많은 사람들이 한 번쯤은 가보고 싶어하는 축제가 열리는 곳으로 떠나보면 어떨까?

낯선 여행지에서 즐기는 축제야말로 현지인들과 하나가 되어 그 나라의 문화를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자 잊지 못할 추억이 될 것이다.

글로벌 온라인여행사 씨트립(Ctrip)이 8월 세계 곳곳에서 열리는 대표적인 축제 3가지와 그에 어울리는 여행 테마를 소개한다.


게티 이미지 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게티 이미지 뱅크




◆ 시원한 바닷바람 쐬며 유유자적하기-‘2017 칭다오 맥주 축제’(8월 4일~21일)

세계 4대 아시아 맥주 축제로 꼽히는 칭다오 맥주 축제는 올해로 27년째 열리는 유서 깊은 행사다. 매년 8월 셋째 주부터 월말까지 열리지만 올해는 특별히 3주간 진행될 예정이다. 칭다오 맥주뿐만 아니라 17개국의 100여종의 유명 맥주뿐 아니라 칭다오의 신선한 해산물 요리도 맛볼 수 있어 애주가와 식도락가 모두를 위한 행사라 할 수 있다.

특히 씨트립에서는 이번 맥주축제 기간 동안 칭다오 호텔과 항공권을 초특가에 예약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씨트립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에서 ‘칭다오 맥주축제 호텔 & 항공 슈퍼세이브’ 배너를 클릭하면 서울과 부산에서 출발하는 칭다오 최저가 항공권 및 씨트립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가성비 좋은 다양한 호텔들을 검색해볼 수 있다.


게티 이미지 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게티 이미지 뱅크



◆ 온 몸으로 신나게 놀기 - 스페인 부뇰 ‘라 토마티나’(8월 30일)

스페인 동부 발렌시아 지방의 작은 마을 부뇰(Buñol)에서 매년 8월 마지막 수요일에 열리는 이 행사는 ‘세계에서 가장 재미있는 전쟁’으로 유명하지만 정작 직접 다녀왔다는 이들은 많지 않다.

축포 소리와 함께 토마토 약 10만 키로(kg)가 마을 중심에 있는 푸에블로 광장 거리로 쏟아진다. 행사는 약 2시간 동안 짧게 열리지만 그 여운은 오랫동안 남을 강렬한 경험을 선사한다. 세계적인 축제답게 티켓을 미리 구매해야 참여할 수 있는데, 온라인 홈페이지 또는 여행사를 통해 쉽게 구할 수 있다.


게티 이미지 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게티 이미지 뱅크


◆ 여행을 통해 교양 쌓기 - 스코틀랜드 에든버러 ‘에든버러 국제 페스티벌’(8월 4일~28일)

에든버러 국제 페스티벌은 매년 여름 스코틀랜드의 에든버러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의 공연축제로, 클래식 음악, 오페라, 연극, 춤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른다. 매년 8월 3주 동안 이어지며 제2차 세계대전 이후 황폐해진 스코틀랜드, 영국, 유럽의 문화를 다시 꽃피우자는 데서 시작됐다. 세계적인 축제인 만큼 예매 경쟁 또한 치열한데, 이미 많은 공연 티켓이 매진되었다고 실망하기에는 이르다. 축제 기간 동안 거리 곳곳에서 무료 공연은 물론 에든버러 국제 페스티벌 전후로 에든버러 페스티벌 프린지, 에든버러 아트 페스티벌, 에든버러 국제 북 페스티벌, 에든버러 국제 필름 페스티벌 등 십여 개의 축제가 한꺼번에 개최되기 때문에 8월 내내 에든버러 전역에서 축제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자료제공=씨트립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