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수출입은행 "올 3분기 수출, 전년比 17~18% 증가"

입력 2017-08-02 11:31:42 | 수정 2017-08-02 11:31:4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수출입은행(이하 수은) 해외경제연구소는 올해 3분기 수출이 전년동기 대비 17~18% 내외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수은이 2일 발표한 '2017년 2분기 수출 실적 평가 및 3분기 전망'에 따르면 향후 수출경기 판단의 기준이 되는 수출선행지수가 전년동기 대비 7.9% 상승하는 등 수출 여건 개선이 지속됨에 따라 3분기 수출은 전년동기 대비 17~18% 내외 증가할 것이란 관측이다.


수은 관계자는 "수출 대상국 경기회복이 이어지고 주력 수출 품목 단가 상승에 의한 가격효과로 수출 회복세는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라며 “수출액은 전분기와 비슷한 수준이겠으나 기저효과 등으로 전년동기 대비 증가율은 두 자릿수가 유지(2분기 증가율 16.8%)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다만 “수출 물가도 안정세를 보이고 있고 자동차·선박·무선통신기기의 수출 회복도 지연되고 있으며, 사드 배치 영향으로 중국 수출 증가폭이 감소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