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냄비받침' 손혜원 "나경원, 남성 취향 좀 이상해" 기싸움

입력 2017-08-02 13:41:45 | 수정 2017-08-02 13:41:45
글자축소 글자확대
'냄비받침' 손혜원 나경원기사 이미지 보기

'냄비받침' 손혜원 나경원


'냄비받침'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남성 정치인의 외모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일 방송된 KBS2 '냄비받침‘ 9회에 출연한 나경원 의원은 "'잘생긴 정치인'이라는 말은 안하면서 (여성에게는) '미모의 여성 정치인'이라는 말을 한다"며 정치계의 남녀 차별적인 발언에 대해 지적했다.

이에 손혜원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도 이번에 외모 덕을 봤을까? 안 봤을까?"라고 질문하자 나 의원은 "뭐 별로"라고 말했다.


손 의원이 "여당 폄하"라고 지적하고 "별로라고 생각하냐"라고 묻자 나경원 의원은 "홍준표 대표보다는 조금(낫다)"라고 해명했다.

또 손혜원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젊은 시절에 대해 "거의 연예인 정도로 잘 생겼었다"라고 하자 나경원 의원은 "내 스타일이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이어 "대선 후보 중에서 보자면 문 대통령보다는 유승민 후보나 안철수 후보"라고 밝혔다.
이에 손 의원은 "취향이 좀 이상한 것 같다"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