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美 국무부 "사드 포대 완전배치는 대북 방어의 최선"

입력 2017-08-03 08:13:59 | 수정 2017-08-03 08:17:4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한경 DB


미국 국무부가 대북 방어의 최선은 한국 내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포대 완전배치라고 주장했다.

3일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카티나 애덤스 미국 국무부 대변인은 사드 발사대 추가배치 지시에 대한 VOA의 논평 요청에 "북한 위협을 고려할 때 사드 포대의 완전한 배치는 한국 방어에 최선의 조치"라고 말했다.

애덤스 대변인은 이어 "한국과 미국은 사드 체계의 한국 배치와 관련한 모든 측면에서 계속 공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한반도 비핵화와 긴장완화는 전적으로 미국과 북한에 달려있다는 중국 유엔 대사의 발언에 대해 "북한 비핵화에는 중국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기존 입장을 강조했다.

앞서 류제이 유엔주재 중국 대사는 지난달 31일 회견에서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미사일 발사에 대해 미국이 제기하는 중국 책임론을 정면으로 반박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