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철수, 이르면 오늘 당대표 출마 여부 발표할 듯

입력 2017-08-03 09:42:49 | 수정 2017-08-03 09:42:49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 사진=최혁 한경닷컴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 사진=최혁 한경닷컴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사진)가 이르면 3일 공식적으로 당권 도전을 선언할 것으로 보여 정계 안팎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8·27 전당대회 출마를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는 안철수 전 대표는 지난 2일 오후 서울 마포에서 당내 초선 의원 8명과 만찬을 했다. 만찬에 참석한 의원들은 안철수 전 대표의 마음이 출마로 기운 듯한 인상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러나 반대 의견도 적지 않아 쉽게 결론을 내리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다.

안철수 전 대표는 앞서 박주선 비대위원장과 김동철 원내대표를 만났고, 전날 초선의원 회동 중간에는 잠시 박지원 전 대표를 만나고 오기도 했다. 이처럼 활발하게 의견을 수렴하는 것 부터가 '출마 명분쌓기'가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다.

이를 바탕으로 당에서는 이날 오전 기자회견을 열어 안철수 전 대표가 출마를 공식 발표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그러나 여전히 '출마 확정'을 공식화하기에는 변수가 남았다는 얘기도 흘러나온다.

우선 현역 의원들을 중심으로 반대의견이 적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권노갑 정대철 상임고문 등 원로 인사들도 반대 의견인 것으로 전해졌다.

박지원 전 대표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안 전 대표가 초선 의원들과 얘기해보고 원내의 의견을 존중하겠다고 했다"며 "원내에서 1~2명을 제외하고는 모두 반대하는 만큼 당에 기여할 또 다른 길을 찾을 것이라는 느낌을 받았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