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풍 노루 북상…낮 최고 35도

입력 2017-08-04 07:14:02 | 수정 2017-08-04 07:14:02
글자축소 글자확대
태풍 노루 경로.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태풍 노루 경로.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제5호 태풍 '노루'가 북상하면서 4일 제주도 남쪽 먼바다엔 풍랑특보가 발효됐다.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부터 풍랑특보가 태풍특보로 대치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먼바다 0.5~2m, 남해 먼바다 1~3m, 동해 먼바다 1~2.5m로 일겠다.

낮 최고기온은 28∼35도로 전날과 비슷한 수준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당분간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으로 매우 덥고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지역도 늘어나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