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상인 "47세에 신혼 47일차"…김원희 "왜 임신은 28주"

입력 2017-08-04 07:38:22 | 수정 2017-08-04 07:38:22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상인. '백년손님'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이상인. '백년손님' 캡처


이상인이 47세에 신혼 생활을 시작하기까지 얽힌 이야기를 방송에서 공개했다.

이상인은 3일 SBS '자기야-백년손님'에 출연해 "11세 연하의 아내와 결혼했다"며 "이제 47일차"라고 말했다.

이상인의 말에 따르면 그는 백화점에 행사를 갔다가 어머니와 함께 쇼핑 중이던 아내를 처음 만났다. 이상인은 "운명의 짝인 것을 느끼고 명함을 건넸지만 연락이 오지 않을 것 같아 아내를 찾아 백화점을 뛰어다녔다"고 회상했다. 결국 아내와 다시 만나 식사 자리를 마련할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이상인은 "다시 만난 자리에서 보니 아내가 그렇게 예뻐 보일 수가 없었다"면서 "세 번째 만남에서 첫 키스를 했다"고 말했다. 그는 "역술인도 우리에게 천생연분이란 말을 했다"고 강조했다.

중학교 도덕 교사인 그의 아내는 임신 28주차다. 이를 두고 김원희는 "도덕 선생님이 어떻게 속도위반을 했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