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낮 최고 35도 '폭염 주의' … 주말엔 태풍 노루 북상으로 제주도 간접영향

입력 2017-08-04 11:27:23 | 수정 2017-08-04 11:27:23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한경 DB



오늘도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낮 최고기온이 35도까지 오르는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대구 24.3도, 포항 24.6도, 영덕 22.1도 등을 기록했다.

낮 최고기온은 대구 35도, 경주 34도 등 29∼35도 분포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대구를 비롯해 청도 등 경북 내륙 10곳에는 폭염특보가 발효 중이다.

주말엔 제주도가 태풍 노루의 간접영향을 받을 전망이다.

태풍 노루는 계속해서 북상중이며 당초 예상보다는 더 동쪽으로 이동할 것으로 보여 현재는 일본 규슈 북부에 상륙할 가능성도 있다.

따라서 제주도 지역이 태풍의 간접적인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므로 주의가 당부된다.

예상 경로에 따르면 오는 6일 오전 3시께 서귀포 남쪽 약 470㎞ 부근을 지나 오는 7일 오전께 제주도에 가장 근접할 것으로 보인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