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5호 태풍 노루, 일본 규슈 강타 예고...우리나라 간접 영향

입력 2017-08-05 14:43:18 | 수정 2017-08-05 14:43:1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제5호 태풍 노루가 일본 규슈 지방 인근 해상에 상륙했다.

일본 규슈 방향으로 북상하는 태풍 '노루'는 중심기압 955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초속 40m로 바람이 강한 태풍이다. 우리나라는 7∼8일께 간접적인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노루는 9시 기준 일본 가고시마 남쪽 약 210km 인근 해상에서 시속 10km로 북북서진 중이다.

태풍은 6일 오전 제주도 서귀포 남동쪽 약 420km 인근 해상에서 진로를 변경, 일본 규슈지역을 강타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상청은 이날 오후 제주도 앞바다를 시작으로 밤에 남해 서부 동쪽 먼바다와 서쪽 먼바다·남해 동부 먼바다에 풍랑 예비특보를 발효한다.

또한 밤에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6일 오전 남해 동부 먼바다에 태풍 예비특보를, 밤에 전남 거문도·초도에 강풍 예비특보를 발효할 예정이다.

태풍이 일본 내륙지역을 관통함에 따라 강도 ‘강’의 소형급에서 강도 ‘약’의 소형급으로 점점 약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이 96시간 이내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