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경화 장관, 마닐라 도착…ARF서 북핵 논의

입력 2017-08-05 16:01:32 | 수정 2017-08-05 16:10:44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경화 장관, 마닐라 도착 / kbs 방송 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강경화 장관, 마닐라 도착 / kbs 방송 화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필리핀 마닐라를 방문했다.

5일 낮 강경화 장관은 숙소로 이동해 여장을 푼 뒤 오후에 브루나이,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필리핀과 잇달아 양자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한다.

강경화 장관은 6일 한-아세안 외교장관회의, 7일 아세안+3(한중일) 외교장관회의와 동아시아정상회의(EAS) 외교장관회의,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 등에 각각 참석한다.


더불어 ARF 회의를 전후해 미국·중국·일본 등과 양자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며, 북한 미사일에 대한 대응 논의를 위한 한미일 3국 외교장관간 별도 회의도 추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