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형님' 제작진 "블랙핑크와 형님들의 케미 주목해달라"

입력 2017-08-05 20:28:00 | 수정 2017-08-05 20:2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아는형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아는형님



블랙핑크의 엉뚱한 '아는형님'을 사로잡았다.

5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블랙핑크가 전학생으로 등장해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블랙핑크는 ‘아는 형님’ 녹화에서 입학신청서 코너부터 쉽지 않은 경험을 하게 됐다. 지수는 당당하게 물병을 이용한 장기를 선보였으나 자신보다 더 잘하는 ‘형님'들 때문에 크게 당황하는가 하면, 제니는 장기 보여주기에 실패하며 허당끼 있는 사기꾼으로 몰리는 등 블랙핑크는 엉뚱발랄 매력으로 ‘형님'들을 사로 잡았다는 후문이다.

한편 ‘아는 형님’의 최창수 PD는 “블랙핑크가 예능에서 보기가 힘들었는데 청정한 리액션과 순수한 모습이 매력적이었다. ‘아는 형님’에 출연한 걸 신기해 하더라”라고 밝혔다.

이어 “블랙핑크가 말하는 거나 리액션이 너무 좋았다. 형님들이 삼촌 미소로 블랙핑크를 봤다”고 했다.

최창수 PD는 ‘순수한 아이들의 아는 형님 나들이’라고 표현하며 “별 거 아닌 것에도 꺄르르 웃는 등 리액션이 참 좋았다”며 “체력도 좋아서 좀처럼 지치지도 않더라. 컨디션이 정말 좋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2부 콩트가 재미있다. 블랙핑크과 귀신으로 변신한 형님들의 케미스트리를 주목해달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블랙핑크가 출연하는 ‘아는 형님’은 오는 5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