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찾은 스테판 커리, 전매특허 하프라인슛 가볍게 성공

입력 2017-08-05 22:11:57 | 수정 2017-08-05 22:11:5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을 찾은 커리가 전매특허인 하프라인 슛을 가볍게 성공했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NBA 스타 스테판 커리가 하프라인 슛으로 '무한도전' 멤버들을 감탄케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무한도전'을 찾은 커리 형제는 무한도전 팀에서 옵션으로 추가한 4m의 거대용병에 당황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당황도 잠시 용병을 공략할 작전을 짠 뒤 합공으로 레이업 슛에 성공하는 등 득점에 발동을 걸었다.

그뿐 아니라 용병의 얼굴을 공으로 공략한 뒤 슛을 하는 재치있는 플레이를 선보였다.

3쿼터 마감까지 1초를 남기고 스테판 커리가 하프라인 슛을 시도했고 공은 4m의 거대 용병도 뚫은 채 보이지도 않는 림 안에 매끄럽게 골인하며 장내에 탄성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