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형님' 블랙핑크 제니 "지수와 친해진 이유, 찜질방 알몸 수다 덕분"

입력 2017-08-05 22:44:48 | 수정 2017-08-05 22:44:4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아는형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아는형님



'아는형님' 블랙핑크 제니가 지수와 친해진 계기를 밝혔다.

5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블랙핑크가 전학생으로 등장했다.

이날 '아는형님'에서 블랙핑크 제니는 "지수와 만난 지 3일 만에 엄청 친해졌다"며 "찜질방에서 알몸으로 수다를 떨었던 것이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알몸으로 뜨거운 탕 안에서 꿈에 대한 얘기를 했다. 연습생 시절이었는데, 몸을 서로 트고 그때부터 룸메이트가 됐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희철은 "여자들은 그런 것도 트냐"고 해 웃음을 안겼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