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벼운 행동 사죄"…개그맨 이종훈, 수영장 몰카 논란 사과

입력 2017-08-07 08:56:48 | 수정 2017-08-07 08:56:48
글자축소 글자확대
개그맨 이종훈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개그맨 이종훈 인스타그램


개그맨 이종훈이 수영장 몰카 논란에 사과글을 올렸다.

지난 5일 이종훈은 인스타그램에 "나 찍은 것 맞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는데, 사진 속에는 비키니를 입은 여성의 뒷모습이 담겨있었다.

여기에 이종훈은 #수영복 #몸스타그램 #비키니라는 해시태그를 붙여 일부 네티즌들에게 "몰카 아니냐"는 지적을 받았다.

이종훈은 "몰카 아니었다"고 해명하다 해당 사진을 삭제하고 "동의를 구하지 않고 무단으로 사진 올리고 가볍게 생각해 희롱할 문제를 제기한 거 죄송하다"며 반성했다.

이어 "예전부터 시리즈처럼 웃으면서 올린 것도 죄송하다. 남자들이 웃으면서 가볍게 넘기는데 한몫 한 것도 죄송하다. 공인으로서 한없이 가벼운 행동을 한 거 사죄드린다. 무엇보다 사진에 찍힌 분들에게 너무 죄송하고 사죄드린다. 다시는 이런 일 없게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