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동건, 메이저리그 시구…"개인적으로 큰 영광" 소감

입력 2017-08-07 10:38:39 | 수정 2017-08-07 10:38: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미주 한국일보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미주 한국일보 제공


지난 6일 뉴욕 시티필드 야구장에서 평창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마련한 '아리랑TV DAY'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한류스타 장동건이 시구자로 나서 평창올림픽 마스코트와 함께 메이저리그 구장의 마운드를 밟았다.

장동건은 뉴욕메츠 유니폼을 입고 4만 7천여명 관중이 지켜보는 가운데 완벽한 투구폼의 시구를 보여 현지 관중들로부터 열광적인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 경기를 관람한 김소정씨(뉴욕 퀸즈플러싱 거주, 32세, 회사원)는 "오늘을 꼬박 기다려왔다. 장동건씨도 아마츄어라고 하기에 믿기지 않을 만큼 멋진 시구를 보여주었다. 2018년 평창올림픽 개최도 이번 행사를 통해 더욱 많이 알려질 것 같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번 뉴욕메츠와 LA다저스의 경기는 ESPN을 통해 뉴욕 지역뿐만 아니라 미국 전역으로 중계되었다.

한편 장동건은 시구 전 "메이저리그에서 시구를 하게 돼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라며 "한국의 우수한 문화 콘텐츠가 아리랑TV를 통해 미국 시청자들에게 더욱 확산될 수 있는 뜻깊은 자리에 함께 하게 돼 기쁘고 감사하다. 앞으로 저도 배우로서 더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한 바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