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맨홀' 유이 "김재중, 차가운 이미지…첫 만남부터…" 반전 매력 폭로

입력 2017-08-07 14:44:00 | 수정 2017-08-07 15:16:15
글자축소 글자확대
'맨홀' 김재중 유이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맨홀' 김재중 유이 / 사진=최혁 기자


'맨홀' 주연 배우 김재중, 유이가 서로에 대한 첫 인상을 전했다.

7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KBS2 새 수목드라마 '맨홀 : 이상한 나라의 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유이는 이 드라마에서 백수 봉필(김재중)과 담벼락 하나를 사이에 두고 28년을 살고 있는 '여사친' 수진 역을 맡았다.

이날 김재중은 유이에 대해 "길고, 예쁜 그런 이미지라 차갑고 다가가기 어려울거라고 생각했다"라면서 "첫 날 굉장히 편하게 해줬고,수진 역에 몰입하더라. 상대역으로 편했다"라고 칭찬했다.

유이는 "김재중 선배님이 차갑고, 카리스마 있지 않을까 했는데 첫 만남부터 편한 차림으로 맞이해주셨고, 필이란 캐릭터와 잘 어울리더라"라며 "촬영장에서 애드립이 많은데 제가 막 해도 잘 받아주셔서 재밌게 촬영하고 있다"라고 거들었다.

'맨홀'은 공무원 준비 3년째, 하늘이 내린 백수 봉필(김재중)이 28년째 짝사랑 중인 수진(유이)의 결혼 소식에 낙담하다 우연히 맨홀에 빠지면서 벌어지는 시간여행을 그린 코믹어드벤처 드라마다.

김재중, 유이, 정혜성, 바로가 출연하고 '특수사건 전담반 TEN'의 이재곤 작가 집필, '포도밭 그 사나이' 박만영 PD가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9일 밤 10시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