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故최진실 딸 최준희, 아동심리전문가 입회하에 경찰 조사

입력 2017-08-09 11:11:54 | 수정 2017-08-09 11:21: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준희 경찰 조사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최준희 경찰 조사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9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최준희 양이 입원해 있는 병원에 조사팀을 급파, 최 양이 주장하고 있는 외할머니의 학대와 갈등에 대한 조사를 했다.

경찰은 최준희 양의 심신 안정이 필요하다고 판단, 직접 병원을 찾아 의료진이 지켜보는 가운데 진술을 확보했다. 조사에는 경찰 외 아동심리 전문가 등도 동석했다.

최준희 양은 지난 5일부터 6일까지 자신의 SNS를 통해 외할머니의 폭언과 폭행에 따른 우울한 심경과 자살을 암시하는 글, 사진 등을 올려 걱정을 샀다.

이후 최준희 양은 고 최진실의 절친 개그우먼 이영자의 도움으로 서울의 모 병원에 입원해 안정을 취하고 있다.

앞서 방송된 '본격연예 한밤'에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는 "최준희 양이 겪은 어려움에 대해 단순히 사춘기 증상이라고 하기에 굉장히 위험하다"라며 "도와줘야 하는 부분이 있다"라고 소견을 밝혔다.

이런 가운데 최 양과 외할머니는 10일 KBS1 시사교양 프로그램 ‘속보이는 TV 人사이드’ 방송이 예정돼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