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음주운전' 구새봄, 美 명문대 출신 만능 스포츠인…'어마어마한 스펙'

입력 2017-08-09 13:20:53 | 수정 2017-08-09 13:20:53
글자축소 글자확대
구새봄 음주운전
구새봄 음주운전기사 이미지 보기

구새봄 음주운전


MBC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의 방송인 구새봄(30)이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구새봄은 7일 저녁 지인들과 함께 술을 마신 채 경기 양주시에서 자신의 차량을 몰고 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구새봄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52%로 측정됐다.

구새봄은 스포츠 아나운서계의 ‘엄친딸’로 손꼽힌다. 미국 조지아 주의 명문대로 유명한 에모리 대학교 출신으로, 유학 도중 미스 애틀란타 미에 선발되는 등 출중한 미모를 갖췄다.

스포츠 아나운서답게 뛰어난 운동신경도 갖췄다. 과거 발레 무용수를 꿈꾸며 무용을 배웠으며, 배구 및 테니스 아마추어 선수로도 활약해왔다.

한편 구새봄은 2014년 MBC 스포츠 플러스 아나운서로 데뷔, 현재는 프리랜서로 활동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