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결혼 후 10kg 쪘는데…" 임창정, 행복한 다둥이 아빠의 얼굴

입력 2017-08-09 14:43:32 | 수정 2017-08-09 14:48: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왼쪽은 지난해 9월 임창정 정규 13집 쇼케이스 당시 모습. 오른쪽은 올해 8월 9일  '로마의 휴일'  제작보고회 참석 모습./사진=한경닷컴DB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왼쪽은 지난해 9월 임창정 정규 13집 쇼케이스 당시 모습. 오른쪽은 올해 8월 9일 '로마의 휴일' 제작보고회 참석 모습./사진=한경닷컴DB


배우 임창정이 오랜만에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배우 임창정이 9일 오전 서울 을지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로마의 휴일'(감독 이덕희, 제작 (주)전망좋은 영화사)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이날 임창정은 급하게 나온 듯 얼굴에 하얀 파우더가루가 그대로 남아있어 눈길을 끌었다.


또 이날 임창정은 "10kg이 쪘다"며 결혼 후 부쩍 살이 오른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임창정은 "다음 영화에서는 살을 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임창정, 공형진, 정상훈 주연의 '로마의 휴일'은 돈은 없지만 깡다구가 있고, 희망은 없지만 우정은 가득한 세 남자 '인한'(임창정), '기주'(공형진), '두만'(정상훈)이 원 없이 돈을 써보겠다는 일념으로 현금수송 차량을 탈취하고, 경찰에 쫓겨 숨어들게 된 나이트클럽 '로마의 휴일'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영화로 오는 30일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