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류필립 "미나, 군대 가기 전 가볍게 만나려고…스킨십 먼저" 폭탄 발언

입력 2017-08-09 09:31:05 | 수정 2017-08-09 09:31:05
글자축소 글자확대
류필립 미나
류필립 미나기사 이미지 보기

류필립 미나


가수 류필립이 여자친구 미나와 관련된 폭탄 발언으로 화제를 모았다.

8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류필립 미나 커플의 연애 스토리가 공개됐다.

이날 류필립은 미나와의 첫 만남에 대해 "한 생일파티에서 만났는데 첫눈에 반했지만 이야기하기 힘들었다. 4시간 후에 파토나기 전에 안 하면 후회할 것 같아서 그냥 가서 스킨십을 먼저 했다. 허리에 손을 얹었다"고 밝혔다.

미나는 "어차피 군대 가기 전에 대충 만나다 군대 가려고 했다"면서 "군대 가기 전에 여자 친구와 오래 사귀다 헤어져 좀 상처를 받았나 보다. 그 다음에 '놀다 가야지' 했는데 제가 착하니까 발목 잡힌 거다"라며 두 사람이 연인으로 발전하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류필립은 MC 김숙의 "그럼 처음에 놀려고 만난 것이냐"는 날카로운 질문에 "그럼요. 막 놀려고 했던 건 아니고. 아시잖아요"라고 동의했다. 그러면서 "너무 이상형이어서 남을 줄 수가 없겠더라. 소유욕이 생겼다. 그 때부터 작업에 들어가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