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임현수 목사 석방…"우리 국민 6명 북한에 억류중"

입력 2017-08-10 10:46:32 | 수정 2017-08-10 10:46:32
글자축소 글자확대
북한에 억류됐던 캐나다 국적의 한국계 임현수 목사가 2년6개월만에 풀려났다. 하지만 여전히 북한에 우리 국민이 억류 중으로 이들의 송환여부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10일 통일부에 따르면 북한에 억류된 우리 국민은 6명으로 파악된다.

2013년 10월 밀입북 혐의로 체포된 김정욱 선교사는 3년10개월째 억류 중이다. 북한은 김 선교사에게 국가정보원과 내통했다며 국가전복음모죄와 간첩죄 등을 적용, 무기노동교화형을 선고했다.

2014년 2월과 10월에 체포된 최춘길·김국기 선교사도 무기노동교화형 선고 받고, 억류돼 있다.

지난해 7월 평양에서의 기자회견으로 억류 사실이 공개된 고현철씨 등 나머지 3명은 탈북민이다. 북한은 이들에 대한 석방과 송환은 물론 영사 접견이나 가족 면담 등에 응하지 않고 있다.

우리 정부는 당국 간 회담이나 대북 통지문 등을 통해 억류 국민 문제를 제기하며 석방 및 송환을 요구해왔다. 하지만 북한은 이렇다 할 답변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지난해 2월 개성공단 가동 중단으로 남북 간 통신채널이 단절된 후 직접적인 송환 요구조차 불가능해졌다. 이에 정부는 유엔강제실종실무그룹 등 국제기구에도 협조를 요청했지만, 아직은 별다른 소득이 없는 상태다.

심지어 지난 6월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가 북한에 억류됐다가 사망한 사건이 벌어지면서 북에 억류된 이들의 가족의 시름은 한층 깊어지고 있다.

현재 북한엔 우리 국민 6명 외에 미국 국적의 한국계 3명도 억류돼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