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치권 말말말] 홍준표 "주변 강대국이 '문재인 패싱' 하고있다"

입력 2017-08-10 11:21:33 | 수정 2017-08-10 11:21: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0일 북핵 문제와 관련 "주변 강대국이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을 거부하는 '문재인 패싱'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문재인 정부는 북핵문제에 대해서 대한민국이 주도적 역할을 하겠다고 방침을 정하고도 지금 아무런 역할을 하고 있지 않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홍 대표는 "주변의 강대국들이 문재인 정부의 대북정책을 거부하고 있는 것이 명백히 나타나고 있고다"면서 " 최근에 코리아패싱 문제를 논의하고 있지만 코리아패싱이라기 보다도 지금 현재 국면은 주변강대국이 ‘문재인패싱’을 하고 있다"고 현 정부의 대북정책을 비판했다.

홍 대표는 이어 "문재인 패싱이 코리아 패싱으로 연결되지 않도록 제1야당이 어떤 역할을 해야 할지 우리가 찾아보도록 하겠다"면서 "북핵 문제 뿐 아니라 한반도 문제가 한국을 제쳐놓고 논의되는 것은 정말로 우려스럽다"고 강조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