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팬텀싱어2' 윤상 "수준 높은 연주, 타 오디션서 볼 수 없어"

입력 2017-08-10 14:48:06 | 수정 2017-08-10 14:48:06
글자축소 글자확대
'팬텀싱어2' 윤상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팬텀싱어2' 윤상 / 사진=최혁 기자


프로듀서 윤상이 '팬텀싱어2'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10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JTBC '팬텀싱어2'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김형중 PD, 프로듀서 윤종신, 윤상, 김문정, 마이클리, 손혜수, 바다가 참석했다.

이날 윤상은 기존 오디션프로그램과 이 방송의 차이점을 설명했다. 그는 "이같은 프로그램 중 심사위원들이 진심을 다해 출연자들에게 전달하는 방송은 처음일 것"이라며 "타 오디션에서 찾아볼 수 없는 높은 수준의 연주와 음악을 만든다"라고 말했다.

또 "사운드면에서 개선해야 할 부분이 많았는데 좋은 음악 감독이 참가자가 고른 음악을 최상으로 만들어내고 있다"라며 "'팬텀싱어'에서만 들을 수 있는 프로세스를 연구 중"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1월 종영한 첫 번째 시즌에 이어 '팬텀싱어2'는 국내 최초 남성 4중창 선발 오디션으로 성악, 뮤지컬, K-POP 등 장르를 파괴한 크로스오버 음악을 선보인다.

간판급 뮤지컬 스타들과 국제 콩쿠르를 휩쓸고 있는 국내파 성악도, 세계를 무대로 활동 중인 해외파 성악가들의 환상적인 하모니는 오는 11일 9시 첫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