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지현 측 "최근 일반인 남성과 조심스럽게 교제 시작"

입력 2017-08-10 17:01:20 | 수정 2017-08-10 17:01: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지현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이지현 인스타그램


그룹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이혼 후 새로운 만남을 시작했다.

10일 이지현 측은 "최근 일반인 남성과 조심스럽게 교제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이지현이 최근 일반인 A씨와 교제를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A씨는 깔금 한 외모와 넓은 성품을 지녔으며, 이지현의 자녀와도 스스럼없이 어울린다고 전했다.

이지현은 지난해 결혼 3년 만에 합의이혼을 했다. 슬하에 1남1녀를 두고 있으며 현재 이지현이 양육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지현은 1998년 걸그룹 써클로 데뷔해 2001년부터 쥬얼리로 활동하다 2006년 탈퇴했다. 이후 이지현은 배우로 활동하며 '사랑하기 좋은날' '엄마사람' '내일도 승리' 등에 출연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