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파타' 주니엘 "데이트 폭력 경험담, 신곡에 담아…곡 쓰며 울었죠"

입력 2017-08-11 16:09:23 | 수정 2017-08-11 16:11:1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최파타'에 출연한 주니엘이 신곡 '라스트 카니발' 속 숨겨진 사연을 고백했다.

11일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한 주니엘은 "이번 신곡은 좀 무거운 내용"이라며 "데이트 폭력에 대한 내용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실제로 경험을 담았다. 나도 피해자"라며 "피해자들의 아픈 마음을 위로하고 경각심을 가졌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바람을 드러냈다. 이어 주니엘은 노래를 쓰면서 울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주니엘은 지난해 발표한 디지털 싱글 '물고기 자리' 이후 1년 만에 컴백해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