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녀시대 윤아, '승기'·'이승' 단어 공격에 혼비백산

입력 2017-08-13 11:36:09 | 수정 2017-08-13 11:36: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윤아. '아는형님'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윤아. '아는형님' 캡처


소녀시대의 윤아가 김희철과 폭로전을 벌이다 자폭하고 말았다.

윤아는 12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 소녀시대 멤버들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소녀시대는 "김희철이 만난 여자는 셀 수 없을 정도로 많다"며 그의 잦은 연애를 지적했다.

써니가 손가락으로 일곱을 세며 "이것 또한 일부"라고 말하자 김희철은 "난 동성을 좋아하는 소문이 있는 사람"이라고 출구를 마련했다.


그러자 윤아는 "그 소문은 본인이 직접 냈다는 얘기가 있다"며 "편하게 여러 여자를 만나려고"라고 덧붙여 김희철을 몰아세웠다.

하지만 '우주대스타' 김희철의 '우주방어'도 빛났다. 김희철은 "소녀시대가 오늘 완전 승기를 잡았다"며 윤아의 과거 연애사를 들춰 말을 잃게 만들었다.

이상민이 윤아에게 이상형을 묻자 출연진은 "윤아는 좀 불편하다"며 "이승에서 찾기 힘들다"고 말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