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하백의 신부’ 측 “공명 분노이유+충격적 과거사 공개”

입력 2017-08-13 14:55:02 | 수정 2017-08-13 15:41: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tvN ‘하백의 신부2017’

tvN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극본 정윤정, 연출 김병수)에서 공명의 서늘한 무표정이 포착됐다.

‘하백의 신부 2017’ 측은 13일 분노에 휩싸인 굳은 얼굴로 서늘한 눈빛을 던지고 있는 비렴(공명)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비렴은 어두운 낯빛과 초점 잃은 눈빛으로 넋이 나간 듯한 모습이다. 평소 장난기 가득한 미소가 트레이드 마크였던 그의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서늘한 무표정으로 가슴 속부터 끓어오르는 분노를 억누르고 있다.

그 동안 후예(임주환)의 반인반신 정체 공개 이후 베일에 싸여 시청자들의 추리 본능을 자극했던 비렴의 분노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특히 후예-비렴의 격렬한 몸싸움 현장을 찾은 하백(남주혁)-무라(정수정)가 그들의 충격적인 과거사를 마주하게 되면서 이들의 얽히고설킨 진짜 관계가 수면 위로 드러날 예정이다.

‘하백의 신부 2017’ 제작진은 “극 중 최대 미스터리였던 후예를 향한 비렴의 분노가 이들의 충격적인 과거사와 함께 밝혀지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해소시켜 줄 것”이라며”어째서 비렴이 후예에게 무조건적인 적대 행위를 일삼게 됐는지 방송을 지켜봐달라”고 밝혔다.

‘하백의 신부 2017’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5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