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작' 남궁민 "엄지원과 흔치 않은 러브라인…기대해달라"

입력 2017-08-14 16:05:30 | 수정 2017-08-14 17:38:1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남궁민이 엄지원과의 러브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14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월화드라마 '조작' 기자간담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배우 남궁민, 유준상, 엄지원, 문성근이 참석해 작품과 관련된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남궁민은 엄지원과의 러브라인에 대한 질문에 "흔한 러브라인은 아닐 것 같다"고 답했다.

남궁민은 "개인적으로 내가 한무영을 연기하기 때문에 그를 잘 안다고 생각한다. 무영이는 소라(엄지원 분)에게 엄청난 관심이 있다. 드라마의 주된 이야기가 연애가 아니기 때문에 잘 표현은 안 하지만 작은 몸짓과 눈짓으로 표현을 하면서 사람들이 알아봐주기를 바라는 상태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전 작품 '김과장'에서는 멜로가 없었다. 이번 작품에서도 지금까지는 없었지만 조금씩 소라를 위해주는 감정이 잔잔하게 나온다. 엄지원과의 호흡도 좋으니 앞으로 더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조작'은 기자와 검사가 하나로 뭉쳐 사회 부조리에 대한 현실을 파헤치고 변질된 언론에 통쾌한 일격을 가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뜨거운 인기를 얻으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지키고 있다.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사진 = SBS 제공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