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6일 날씨, 전국 흐리고 산발적 비…"일부 지역서 천둥·번개"

입력 2017-08-16 08:05:58 | 수정 2017-08-16 08:05:5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16일 전국이 흐리고 산발적으로 비가 내리면서 더위가 한풀 꺾일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서해상에 위치한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고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예상강수량은 15일과 16일 사이 서울, 경기, 강원, 경북 20~70㎜, 충청, 남부지방 5~40㎜ 정도다. 강원 산지 등에는 최대 100㎜ 이상의 많은 비가 오겠다. 비는 전국적으로 17일까지 이어질 예정이지만, 이날을 기점으로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5도, 낮 최고기온은 25~31도 정도로 전날과 비슷하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2도, 춘천 21도, 대전 23도, 대구 23도, 부산 24도, 전주 24도, 광주 2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춘천 26도, 대전 29도, 대구 29도, 부산 30도, 전주 30도, 광주 31도 등이다. 당분간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면서 낮 기온이 평년보다 조금 낮아지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남해 앞바다에서 0.5~1.5m, 동해 앞바다에서 1~2.5m, 서해 먼바다에서 최대 2.5m, 동해 먼바다에서 최대 3m로 일겠다. 이날 서해와 남해상에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돌풍이, 동해 중부 먼바다에는 강한 바람과 높은 물결이 각각 예상된다. 항해나 조업 선박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냈던 전일과 비슷하겠다. 오존농도 또한 전일과 같이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