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푸드트럭' 김성주 "아내, 핫도그 장사 실패로 빚져" 깜짝 고백

입력 2017-08-17 09:41:00 | 수정 2017-08-17 13:58:2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오는 18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은 강남역 편에 이어 제 2탄 수원 편으로 꾸며져 지동교 '푸드 트레일러' 존이 소개된다.

지난 1탄에서는 '장사의 신(神)' 백종원의 특급 장사 노하우와 맞춤형 솔루션이 공개됐다면, 이번 2탄에서는 한층 더 강력해진 백종원의 촌철살인 돌직구 조언과 단 한 번도 공개하지 않았던 장사 비법이 아낌없이 공개될 예정이다.

경기도 수원 지동교 '푸드 트레일러 존'은 주변 9곳의 재래시장과 순대타운 등 상권이 밀집돼 중장년층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이다. 그러나 15대의 푸드 트레일러는 같은 길목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극과 극' 매출 차이를 보여 솔루션이 시급한 상황이었다.

이에 백종원은 장사 실패 원인을 밝히기 위해 직접 수원 지동교를 찾았다.

특히, 백종원은 매출 최하위권인 도전자들의 푸드 트레일러가 잘 되는 푸드 트레일러들과 함께 마주 보고 영업하는 잘못된 만남에 "잔인하다"라며 안타까워했다.

또한 장사가 잘 되는 곳이 완판 되어서야 손님이 모이는 모습에 "저런 걸 '요식업계 용어'로 똥 먹기라고 한다"며 장사가 잘 안 되는 가게의 특징을 전격 해부했다.

한편, MC 김성주는 과거 아내의 사업 실패담을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성주는 "10년 전, 아내가 핫도그 사업으로 빚을 졌다"며 과거를 털어놓았고, 백종원은 "이런 건 알려주면 안 되는데"라고 하며 창업 알짜 정보를 공개했는데 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