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형님' 소녀시대 막내 서현, '야자타임' 시작하자 돌변

입력 2017-08-18 09:19:47 | 수정 2017-08-18 09:19:4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걸그룹 소녀시대의 막내 서현을 위한 막간 '야자타임'을 진행했다.

19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은 소녀시대와 함께하는 두 번째 방송으로 꾸며진다. 소녀시대는 지난 주 첫 번째 방송에서 화끈한 입담과 발랄한 매력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이들은 이번 주 방송될 2부에서는 더욱 강력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형님들은 소녀시대와 함께 막간 '야자타임'을 진행했다. 소녀시대의 막내인 서현이 아직까지 다른 멤버들에게 존댓말을 사용하고 있다는 얘기를 듣고, 형님들이 먼저 '야자타임'을 제안한 것. 서현은 갑작스러운 제안에 당황했지만, 이내 가장 반말해보고 싶었던 멤버에게 다가가 당돌한 매력을 뽐냈다.

한편 형님들은 소녀시대보다 적극적으로 야자타임에 나서며 하극상의 기회를 만끽했다. 특히 맏형인 강호동은 집중 포화의 대상이 되어 큰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소녀시대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되는 JTBC '아는 형님'은 오는 19일(토)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