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코-설현 재결합설?…"루머 만들지마" 반박

입력 2017-08-23 09:25:54 | 수정 2017-08-23 09:25: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그룹 블락비 멤버 지코(25)와 그룹 AOA 멤버 설현(22)이 재결합설에 휩싸였다.

앞서 온라인상을 통해 지코와 설현의 재결합설이 돌았다. 설현의 SNS에 올라온 운동화 사진이 지코의 것이라는 추측에서 시작됐다.

이에 지코 소속사 측은 "근거 없는 루머"라며 "대응할 가치가 없다"고 22일 반박했다.

이날 지코도 인스타그램을 통해 "Do not make rumors. False information(루머 만들지마라. 잘못된 정보)"라고 강조했다.

한편, 지코와 설현은 한 매체의 열애 보도에 연인임을 인정했지만, 6개월 뒤 결별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