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컴백' 프리스틴 나영 "일본 진출 염두, 일본어 공부 중"

입력 2017-08-23 14:41:23 | 수정 2017-08-23 15:24:19
글자축소 글자확대
프리스틴 나영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프리스틴 나영 /사진=변성현 기자


걸그룹 프리스틴 나영이 일본어 공부에 매진하고 있다.

23일 서울 서초구 흰물결아트센터에서 열린 걸그룹 프리스틴의 두 번째 미니 앨범 ‘스쿨 아웃(SCHXXL OUT)’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리더 나영은 "두 번째 쇼케이스지만 아직도 긴장되고 설렌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나영은 "그동안 개인 연습과 체력을 기르기 위해 운동, 2집 앨범 수록곡 작업을 해왔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언제 일본 진출을 할 지 모르니까 일본어 공부를 했다"라며 서툰 일본어로 인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해 Mnet '프로듀스 101'에 출연해 눈도장을 받은 프리스틴은 3월 미니 앨범 'HI! PRITIN'으로 데뷔했다. 프리스틴은 멤버들이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한 두 번째 미니 앨범 ‘스쿨 아웃(SCHXXL OUT)’을 이날 오후 6시 발매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