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언주 "안철수, 치졸한 선거운동 중단하라" 비난

입력 2017-08-23 17:42:22 | 수정 2017-08-23 17:42:2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국민의당 당대표 후보 이언주 의원(경기 광명을)은 23일 SNS를 통해 중앙당 선관위에서 보낸 것으로 오인할 수 있는 메시지가 뿌려지는 것을 비난했다.

이 후보는 "안철수 후보 측의 책임 있는 입장 표명이 있어야 하고, 치졸한 선거운동 행태를 즉각 중단하고 페어플레이하라"고 촉구했다.

이 후보는 “온라인 투표(K-Voting)가 진행되는 중에 많은 당원들이 지지했다는 격려가 쇄도하고 있다. 또한 현장에서도 이언주 후보가 당선되어야 새판 짜기가 가능해지고 바른정당과의 연대 문제의 현실인식과 이언주 후보에게 표를 몰아주어야 혁신이 가능하다는 여론이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어 “당원들은 결선투표가 이루어질 경우, 반 안철수 구도의 표 결집력이 가장 앞서는 이언주 후보가 결선에 올라가면 오히려 당선이 가능하다는 입장”이라며 “기존의 추미애, 이혜훈 대표 등과 경쟁할 때 가장 선명성 있게 당의 입장을 대변할 수 있는 후보라 자부한다”고 밝혔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