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너는내운명' 추자현이 우효광 용돈에 인색한 이유

입력 2017-08-25 14:02:48 | 수정 2017-08-25 14:02:4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추자현이 그 동안 숨겨왔던 우효광의 비밀을 폭로했다.

오는 2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우효광의 용돈이 적은 이유가 밝혀진다.

추자현-우효광 부부가 사천에서 보내는 마지막 날, 추자현은 우효광이 그토록 먹고 싶어 하던 카레를 만들었다. 추자현이 요리를 하는 내내 곁을 떠나지 않던 우효광은 무언가를 골똘히 생각하다가 아내의 귀에 속삭였다. 우효광이 한 말은 다름 아닌 "용돈 올려줘".

추자현과 붙어있는 동안 끊임없이 용돈 인상을 요구하던 우효광은, 추자현이 떠나는 날 담판을 짓고자 했다. 우효광은 "당신이 마사지 받으면 내가 돈을 내잖아", "와이파이 요금 내가 내잖아"라며 "매 달 용돈 5,000위안이 적다"고 아내에게 적극 어필했다.

하지만 우효광의 말이 추자현에게 통할 리 없었다. 꼼꼼한 추자현은 하나하나 따져가며 결코 용돈이 적지 않다고 설득했다. 그러던 추자현은 우효광에게 "지난번 한 번에 준 50만 위안은 어디에 썼느냐"고 기습 질문을 날렸다.

추자현은 이에 그치지 않고 우효광이 아직 회수하지 못한 주식은 물론, 주변 사람의 부탁을 거절하지 못해 투자한 돈과 부모님께 몰래 적선 받는 용돈까지, 지금까지 알지만 모른 척했던 우효광의 '과거사'를 짚어나가는 모습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한편, 추자현의 이야기에 스튜디오에서 평소 우효광의 용돈이 적다고 우블리의 편을 들던 MC들 조차 고개를 끄떡이며 우효광의 ‘5,000위안’ 용돈에 수긍했다는 후문.

스튜디오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든 추우커플의 용돈 공방전 결말은 28일(월) 밤 11시 10분,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