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손흥민, 28일 귀국해 대표팀 훈련 참가…황희찬은 막차로 합류

입력 2017-08-26 09:33:12 | 수정 2017-08-26 09:33:12
글자축소 글자확대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2경기를 앞둔 '신태용호 1기' 26명이 오는 28일 완전체를 이룬다.

대표팀의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은 이번 주말 열리는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경기를 참가한 후 28일 귀국한다. 손흥민은 28일 오후 4시 파주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에 도착해 저녁 6시부터 시작되는 훈련에 참가한다.

독일 분데스리가의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과 프랑스 리그앙의 권창훈(디종)도 주말 경기까지 뛰고 귀국한다. 일본 J리그 소속의 '골키퍼 듀오' 김승규(빗셀 고베), 김진현(세레소 오사카)과 미드필더 장현수(FC도쿄), 김보경(가시와)은 28일 오전 대표팀에 가세한다.

오스트리아 리그에서 뛰는 공격수 황희찬(잘츠부르크)은 유럽파 선수 중 가장 늦은 28일 밤 파주 NFC에 도착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소년법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